유해진의 영화 두 편

배우 유해진의 행보가  예사롭지 않다.

001003

조연에서 주연으로 변화된 모습을 보며 괜히 웃음 짓는다.
유해진은 “럭키”에서 주연 배우의 면모를 보여줬다.

오달수와  비교하면 연기의 격이 다르다.

괜히 김혜수가 유해진과 사귄 것이 아니다.

멋진 배우다.

Leave a Reply

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

WordPress.com Log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com account. Log Out / Change )

Twitter picture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 Log Out / Change )

Facebook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 Log Out / Change )

Google+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 account. Log Out / Change )

Connecting to %s